N포 세대

김종찬 기자가 말하다 어디까지 포기해야 하나 젊음은 그 어떤 것과도 바꿀 수 없는 재산이라고 사람들은 말한다. 하지만 현재를 살아가는 젊은이들에게 과연 이게 맞는 말일까? 기존에 3포세대는 연애, 결혼, 출산을 포기했었다. 하지만 시간이 흐르면서 집 마련, 꿈, 인간관계 등...

박근혜 파면

'박근혜 파면'을 주제로 기자들의 다양한 생각을 말하다.  시간이 걸리더라도 진실은...  2017년 3월 10일 11시 21분 파면당한 박근혜 전 대통령은 이후 모든 결과를 안고 가고 시간이 걸리더라도 진실은 반드시 밝혀진다는 것을 믿는다며 대변인을 통해 대신 입장을 발표했다. 결국...

‘추석’을 주제로 기자들의 다양한 생각을...

P 글 : 권정하, 김예지 기자, 김나영 염지혜 수습기자 / 편집 : 정화선 기자   지혜SAY  "정이 가득한 한가위는 이상일 뿐일까" 추석은 먼 친척들을 만나서 함께 가족의 정을 느끼고 즐거운 시간을 보내라는 의미로 만들어진 날이다. 그런데 어째서 가족들의 얼굴은...

심신미약자

‘ 심신미약자’를 주제로 기자들의 다양한 생각을 말하다.   모든 조현병 환자는 살인을 저지르지 않는다 - 김고은 기자 이 병은 망상, 환각 혹은 와해된 언어 중 최소 한 개를 반드시 포함하고, 이외에 와해된 행동이나 음성증상(정서적 둔마, 무의욕증, 무논리증)을 보여야...

기자들의 생각을 말하다, 휴학

휴학 또한 배움이다 내가 대학교에 오기 전 휴학은 꿈에 그리던 일이기도 했다. 고등학교 때 대학을 오기 위해 했던 공부와 대학교에 와서도 졸업을 위해 했던 과열된 경쟁 속에서 하나의 자유라고 생각했기 때문이다. 또한 나는 책상에 앉아 하는...

기자들의 생각을 말하다 : 이산가족

윤예린 기자의 이산가족을 위한 합의점 한민족이던 우리는 남북 분단이 되며 약 1,000만 명의 이산가족이 발생됐다. 그 누구에게 직접적인 책임을 물을 수도, 당장의 통일을 바랄 수도, 모든 이산가족을 만나게 해줄 수도 없기에 기약 없는 기다림만이 남아 있는 게...

FOLLOW US

0FansLike
- Advertisement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