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16일 우리대학 논산 창의융합캠퍼스 명곡도서관 6층 무궁화장홀서 제 10대 이원묵 총장의 취임식이 열렸다. 이원묵 총장은 지난 2010년부터 2014년까지 한밭대 6대 총장을 역임해왔으며, 2017년 10월 현재까지 건양사이버대 총장을 맡아 업무를 수행한 바 있다.
이 총장은 “오늘 저는 건양학원 구본정 이사장님, 최원준 건양대학교 의료원장님을 비롯한 건양가족을 모시고 건양대학교 10대 총장으로 취임하게 된 것을 무한한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그동안 다져온 30년의 역사를 발판으로 새로운 미래를 향해 만들어 가야 한다. 우리대학이 지향해온 ‘일류 대학, 강소대학, 글로벌 대학’의 구체적 실천을 위한 노력이 이루어져야 한다”고 밝혔다.
이어 노력을 이루기 위해서는 “먼저 우리가 교육적, 학문적 가치가 대학의 최고의 가치로 존중받는 학풍을 만들고, 두 번째인 국내 20위권 대학으로 진입하기 위한 우리의 비전과 목표를 구체화하고 그 실천 전략을 세워야 한다. 세 번째는 우리대학의 정체성을 확고히 하고 우리 학생들이 꿈을 만들고, 키우고, 이루어가는 대학을 만들어야 한다. 마지막으로 우리의 원대한 목표를 이루기 위해서는 대학의 역량이 집중돼야 하며 이를 위해, 교수님, 직원 선생님 그리고 학생 여러분의 통합된 협력이 없이는 불가능하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 총장은 선임일로부터 4년간 총장 임기를 수행해야 하며 잠시 동안 우리대학 총장과 건양사이버대 총장을 함께 맡을 예정이다.

/오지현 기자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